제목: 화경회 가을 모임 확정 공지
이름: 조기웅


등록일: 2008-10-29 12:11
조회수: 5798 / 추천수: 936


안녕하세요.

화경회 가을 모임을 위한 현지 답사를 위해 지난 10월11일(토) 가평에 다녀왔습니다. 가을 음악회가 펼쳐질 가일 미술관, 산책을 위한 화야산을 답사하고, 저녁 식사를 위한 "둥글레"식당 까지 들러 직접 시식을 겸한 현지 조사를 마쳤습니다. 가일 미술관 강 건국 관장과도 같이 식사를 하고 배려 부탁하였습니다. 
당일 날씨만 바쳐준다면 좋은 모임이 될 것을 확신하고 돌아 왔습니다.
확정된 계획은 다음과 같습니다.

일시: 11월8일(토) 13:30-22:00/버스 출발 시각이 오후 1시30분
장소: 가평 화야산 및 가일 미술관
버스 탑승 장소: 45인승 버스 1대(그랜드 하나 관광)/ 2호선 종합운동장역 #2번 출구, 정신여고 앞
                      (버스에 "서울대 화경회"라는 표지 부착)
일정: 15:00/가일 미술관 도착, 15:30-17:00/화야산 소요, 17:20-18:30/저녁식사(둥글레 식당),
        19:00-21:00/가곡 감상, 가일 미술관 실내 음악당, 21:20/서울 출발, 22:40/서울 도착, 해산
        (음악회 프로그램은 www.gailart.co.kr접속하여 참조 요망/저녁 식사는 막국수, 감자전 등)
차림: 가을 등산을 위한 보온이 충분한 복장 및 등산화   
회비: 화경회 회원 W50,000(가곡 감상료 포함)/ 동반자는 무료

현재까지 참가를 밝히신 분은 회원 25명/동반자 17명으로 총 42명입니다. 45인승 버스인데다가, 김 성욱(41회) 내외분은 현지에서 직접 만나기로 하여, 여유 좌석이 4-5석 정도 입니다. 희망하시는 분은 박 남규 총무에게, 017-503-8001,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曺 基雄(24회, 화경회 회장) 拜上
-답글달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번호  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
공지
 조기웅
 7代 化經會 奉仕를 마무리하는 所懷 2012-01-26 431 2529
공지
 조기웅
 壬辰年, 2012년, 化經會 新年 賀禮모임 結果 2012-01-25 441 2416
공지
 조기웅
 化經會 壬辰年(2012년) 新年 賀禮모임 2012-01-04 405 2459
공지
 조기웅
 신임 화경회 회장에 엄 영섭(24회) 동문 내정 2011-11-21 409 2662
공지
 조기웅
 2011년 화경회 임시 총회 공지 2011-11-04 397 2433
공지
 조기웅
 2009년 화경회 송년모임 결과 2009-12-14 663 3891
32
 나병철
 3월 대전동문 모임계획 변경공지 2019-02-25 4 11
31
 나병철
 2019년도 대전동문모임계획 2018-12-04 17 70
30
 나병철
 대전 동문 모임 2018-11-11 17 64
29
 박남규
 화경회 신년모임에 참석하신 분 2012-01-25 386 2170
28
 엄영섭
 화경회 신년모임 2012-01-25 373 2048
27
 박남규
 화경회에 보내주신 애정에 감사드립니다. 2011-11-22 403 2302
26
 조기웅
 2009년 化經會 送年 文化行事 모임 2009-11-30 685 4075
25
 박남규
 화경회 모임 공지합니다 2009-06-07 724 4448
24
 조기웅
 化經會 2009 新年 賀禮 모임 結果 2009-01-21 774 5030
23
 조기웅
 2009년 化經會 新年賀禮 모임 公知 2009-01-09 746 4789
22
 조기웅
 화경회 6월 모임 결과 2009-06-25 754 4510
21
 조기웅
 화경회 다음 모임을 위한 의견 수렴 2008-12-10 822 5158
20
 Master
 화경회 2008 가을 나들이 스케치 2008-11-11 917 5714
19
 조기웅
 2008 화경회 가을 나들이 마무리 2008-11-11 880 5530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DQ'Style